글제목 : 생각보다 심각한 청소년 중독문제 조회수 : 146 별점
글쓴이 : 노란가방 날짜 : 2019-11-27 추천 : 0
내가 정말 중독일까?
김상철,김영한,유누리,조믿음,조병옥 | 토기장이 |

     다양한 종류의 청소년 중독에 관한 책이다. 저자들은 도박, 에너지 음료, 게임, 흡연, 자위, 망상, 스마트폰, 술, 자해, 종교(이단, 사이비) 등을 중독의 대상으로 꼽으면서, 어떻게 청소년들이 중독에 이르게 되는지를 통계와 실제 예를 들어가며 설명한다.

     저자들은 중독을 단순한 이상행동으로 취급하지 않고, 나름의 이유가 있다고 말한다. 예컨대 에너지 음료 중독(이라는 게 있다는 걸 처음 알았다) 같은 경우, 서열화 된 대학과 성적에 대한 압박으로 인해 새롭게 생겨난 중독이고, 상대를 누르고 올라서라고 말하는 사회적 분위기는 게임에 대한 중독을 보다 손쉽게 만드는 한 가지 원인이다. 물론 중독을 온전히 사회 구조적 문제로만 돌릴 수는 없겠지만, 한 편으로 이를 개인적 문제로만 치부할 일도 아니다.

     개인적으로는 불법 스포츠 도박에 빠지는 청소년의 비율이 40% 이상이라는 사실이 충격적이었다. 올해 초 휴대폰을 새로 개통한 후, 번호를 사용하던 이전 사용자의 명의로 매일 열 개가 넘는 도박사이트 홍보성 문자가 1년 째 날아오고 있다. 아무리 스팸 처리를 하고 번호를 차단해도 다른 번호로 끊임없이 보내오는 걸 보고 있으면, 청소년들이 호기심으로라도 한 번쯤 눌러보고 싶겠다는 생각이 절로 든다.

     또한 책은 각각의 중독들이 왜 위험한지, 특히 청소년 시기에 어떤 해악을 끼치는지 설명을 더한다. 불법 스포츠 도박(현행법상 미성년자는 스포츠복권도 살 수 없다)에 빠져 건강과 대인관계에 손상을 입고, 도박자금을 얻기 위해 거짓말을 하거나 사기, 도둑질 같은 또 다른 범죄에 빠져들어 간다거나, 고카페인 음료에 중독되었을 때 나타나는 신체적인 부작용들을 설명하는 식.

     하지만 이런 주제라면 역시 어떻게 그런 중독 상태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하는 부분이 필수적이다. 저자들은 각각의 중독 증상별로 필요한 조치들에 대해 간단히 설명하고 있고, 또 기독교적 배경에서 나온 책인 만큼, 그리스도를 의지하라든지 기도가 필요하다는 내용 등도 보인다.

     청소년 중독이 생각보다 심각한 수준이라는 점을 새삼 깨닫게 된다. 사실 뭐 고통스러운 현실로부터 도피하기 위한 방식으로의 중독은 성인들에게도 큰 위협이 되는 일인지라, 청소년들은 얼마나 취약할지... 가정과 학교, 혹은 교회 등에서 청소년들을 만나고 있는 사람들에게 추천할 만하겠다.

     얇은 책이긴 하지만 충분히 위기의식을 전달하고, 해결책의 첫 걸음을 제안하는 데 필요한 내용들을 두루 담고 있다.